수 많은 노력이 담긴 각각의 셀러리아 가방은 열정의 열매이자 경험의 약속입니다. 이전의 제작 과정은 전문적으로 하나가 되었으며, 디지털 시대의 도래로 동요하지 않고 펜디의 장인들의 재치로 힘을 얻었습니다. 그 시작점은 광물 태닝을 한 독일의 소가죽 쿠이오 로마노입니다. 가죽의 부드러움과 오돌토돌한 질감은 "보타라투라(bottalatura)" 라고 불리는 공정을 거쳐서 탄생합니다. 이는 가죽을 배럴 안에 넣어 배럴이 회전함에 따라 가죽이 부드러워지도록 하는 공정입니다. 예술은 계속됩니다...

더 보기

일터의 장인들

각각의 가방은 모두 완벽히 수작업으로 탄생합니다. 매우 정밀하게 구멍을 뚫고, 특별한 바늘과 왁스 칠 된 실로 바느질을 합니다. 모든 제작 과정은 기계로 가방을 만드는 것 보다 6배 이상의 시간이 소요됩니다.

영상 보기

제작의 예술

수 많은 노력이 담긴 각각의 셀러리아 가방은 열정의 열매이자 경험의 약속입니다. 이전의 제작 과정은 전문적으로 하나가 되었으며, 디지털 시대의 도래로 동요하지 않고 펜디의 장인들의 재치로 힘을 얻었습니다. 그 시작점은 광물 태닝을 한 독일의 소가죽 쿠이오 로마노입니다. 가죽의 부드러움과 오돌토돌한 질감은 "보타라투라(bottalatura)" 라고 불리는 공정을 거쳐서 탄생합니다. 이는 가죽을 배럴 안에 넣어 배럴이 회전함에 따라 가죽이 부드러워지도록 하는 공정입니다. 예술은 계속됩니다...

더 보기

관심 기반 서비스 및 통계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의 설치에 동의하는 경우 다음 페이지로 진행합니다. 여기를 클릭하면 이용자의 쿠키 설정을 관리할 수 있습니다.